오늘 일요일인데 LOL MSI 그룹 스테이지 3일차 경기를 또 봤습니다.

SKT1 의 두 경기가 있었는데 오늘 경기를 보고 저는 일찌감치 포기했습니다.

이제 굳이 안챙겨봐도 될거 같아요.

SKT1은 이번 MSI 에서 가망 없습니다.


첫번째 경기는 TL과의 경기였습니다.

무난한 픽과 무난한 경기력으로 이겼습니다.

두번째 경기는 G2와의 경기였구요

초반 탑을 클리드와 칸이 잘 풀어나갔습니다.

거기 까지는 좋았는데....

결국엔 슬슬 밀리면서 이상하게 되더니

나중엔 초반 터트렸던 탑이 캐리를 하면서 그대로 밀렸습니다.

SKT1 팀원들끼리 손발도 좀 안맞는것 같고

경기 운영도 개판이고 한타 벌어지는데 페이커는 집 가고 있고

여하튼..... 이제 기대도 안합니다.

경기 라이브로 보는건 오늘까지만 하고 나중엔 그냥 결과나 보고

재미있을만한 경기나 봐야겠습니다.


오늘 경기중 가장 재미있었던 경기는 풍부와 G2의 경기였습니다.

미친듯한 공격력의 풍부가 G2를 완벽하게 말아먹으며 첫 승으로 올렸어요.

그런 G2에게 SKT1은 그으냥 발린겁니다.

풍부랑 경기했던거 봤는데 SKT1이 초반 잘하고도 뒤에 말아먹히니까

기대감이 싹 사라졌습니다.

GG에요.

어떻게든 4위안에는 들것 같긴 한데

우승은 어림도 없어요. 결승전도 못갈거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