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저 도전을 뜬금없이 발표

그것도 공인구 바뀌고 홈런 대폭 하락한 스탯을 가지고.

거기에 약물 전력까지.

스탯 좋을때 많은 타자들이 메이저 진출을 했지만 다들 몇년

버티지 못하고 KBO로 돌아와서 고액 연봉을 빨고 있죠.

포스팅 하고 아무도 관심을 안보이고 그나마 두팀도 거의 가망 없으니까

내년 노렸고 쨋든 두산에서 한 해 더 뛰면서 보겠다 군요.

홍보는 실력으로 보여줘야지 무슨 포스팅해서 홍보를 ㅋㅋㅋ

ㅋㅋㅋㅋㅋ 정신승리 잘하네요.

약물 사건때도 보면 멘탈 하나는 끝내줬으니까요 뭐.